재계인사이드



신동아건설, 210억 규모 교촌F&B 신사옥 공사 수주

판교 제2테크노밸리 지하 4층~지상 11층 규모

URL복사

 

[파이낸셜데일리 강철규 기자] 신동아건설이 교촌치킨을 운영하는 교촌에프앤비(F&B)의 신사옥 신축공사를 수주했다.

8일 신동아건설에 따르면 이 사업은 경기도 성남시에 소재한 판교 제2테크노밸리 D5-2블록에 지하 4층~지상 11층 규모의 업무시설과 근린생활시설을 건립하는 프로젝트다. 총 공사비는 약 210억원 수준이다.

신동아건설은 이달 내 공사도급계약을 체결하고 8월 착공, 2023년 6월 준공을 목표로 사업을 추진할 예정이다. 

신동아건설 관계자는 "회사가 건축 부문에서도 꾸준히 사업을 따내며 사업영역을 확대하고 있다"며 "기업의 지속가능경영체제 구축을 위해 미래 친환경사업 발굴, 기업의 사회적 책임 활동 등 ESG 관련 사업 포트폴리오도 더욱 강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