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



[코인시황]비트코인 밤사이 회복…5600만원대 재진입

URL복사

 

[파이낸셜데일리 송지수 기자]  최근 하락세를 지속하던 비트코인 가격이 15일 반등하며 5600만원대로 올라왔다. 전날 5300만원 초반까지 내렸던 비트코인은 지난밤 상승하며 5600만원 후반까지 오르기도 했다.

이날 오전 8시37분 현재 암호화폐 거래소 빗썸에서 비트코인은 24시간 전보다 3.81% 오른 5639만3000원을 기록했다. 같은 시각 업비트에서는 전날 대비 3.88% 오른 5637만9000원에 거래됐다. 글로벌 시세 평균은 4만6992달러다. 이는 코인마켓캡에서 24시간 전보다 4.39% 상승한 가격이다.

비트코인은 지난 8일 마진거래 청산 물량이 대규모로 나오면서 가격이 일시적으로 급격히 하락하며 그간 이어져 오던 상승장 분위기가 위축됐다. 이후 가격은 지지부진한 모습을 이어가면서 5000만원 중반대를 횡보했다.

하지만 이날 일주일가량 이어졌던 박스권 흐름을 벗어나 5000만원 후반대 재진입 가능성을 다시 보였다. 비트코인 외에 다른 암호화폐도 오름세를 기록 중으로 시장심리가 이전보다 회복된 것으로 풀이된다.

같은 시각 이더리움은 빗썸 기준 409만6000원, 업비트 기준 409만원, 글로벌 기준 3412달러를 기록했다.

글로벌 시가총액 상위 10개 암호화폐 중 비트코인과 이더리움을 포함해 24시간 전보다 상승한 코인들은 최근 상승세가 가팔랐던 카르다노(ADA)와 솔라나(SOL)를 제외하고 모두 올랐다.

한편, 미국 핀테크 기업 머니라이언이 미 증시 상장을 앞두고 암호화폐 투자 서비스 도입한다고 발표했다. 머니라이언은 다음 달 5일(현지시간) 자사 앱에 비트코인·이더리움 매매 기능을 추가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암호화폐로 체크카드 사용금액 가운데 일부를 결제할 수 있는 기능도 선보이겠다는 계획이다.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