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나라장터 상생세일' 한달간 열려… 300개사 5121개 상품 참여

조달청, 27일부터 종합쇼핑몰서 상품 할인판매, 알뜰구매 기회
평균 할인율 10.4%, 최대 65.8% 할인상품도

URL복사

 

[파이낸셜데일리 강철규 기자]  나라장터 종합쇼핑몰 할인판매 행사인 '상생세일'이 오는 27일부터 한달간 열린다.

조달청은 코로나 위기극복과 수요기관 예산절감 지원을 위해 나라장터 종합쇼핑몰 할인판매 행사인 '2021년 하반기 나라장터 상생세일'을 오는 27일부터 10월 22일까지 개최한다고 16일 밝혔다.

조달청이 주관하는 나라장터 상생세일은 공공기관 납품사 중 참여업체를 모집해 공공기관에 할인된 가격으로 다양한 제품을 판매하는 행사다.

올해는 코로나 장기화로 판로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조달기업 지원을 위해 연 1회에서 상·하반기로 횟수를 늘렸다.

행사 참여 기업 수는 전년 대비 264개에서 300개사로 14%, 상품 수는 2997개에서 5121개로 71% 이상 늘었다.

상품들의 평균 할인율은 10.4%이며 10~15% 할인율 상품이 2399개(46.8%)로 가장 많고 일부상품은 최대 65.8%까지 할인판매된다.

 특히 이번 할인행사는 기존의 다수공급자계약(MAS) 상품뿐만 아니라 우수제품·상용소프트웨어 업계 등 모든 나라장터 계약업계가 참여한다.

수요기관들은 할인상품들을 27일부터 나라장터 종합쇼핑몰(shopping.g2b.go.kr)에서 구매할 수 있다. 

조달청은 수요기관의 참여 확대와 편의를 위해 나라장터 종합쇼핑몰 내 상생세일 전용 기획몰 메뉴를 수요기관이 접근하기 쉽도록 개선하고 종합쇼핑몰 통합검색 및 카테고리별 검색 시 할인행사 상품이 우선적으로 표출되도록 재편했다.

 또 6만여 수요기관에 행사 포스터, 할인상품 안내서(온라인 카탈로그)를 배포하고 김정우 조달청장의 유튜브 영상, 홍보물의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확산 등 다각적인 홍보를 펼치고 있다. 
 
김정우 조달청장은 "이번 하반기 상생세일은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추가적인 중소기업 지원을 위한 행사"라며 "구매기관은 이번 기회에 알뜰한 구매를 할 수 있어 판매자, 구매자 모두에게 이익이 되는 행사이므로 수요기관의 적극적인 동참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