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부대우전자, 알리바바와 손잡고 중국시장 공략

오프라인 이어 온라인도 ‘미니’본격적인 중국인 고객 유치 강화

URL복사


[파이낸셜데일리=이정성 기자] 동부대우전자가 전자상거래 업체 알리바바와 손잡고 벽걸이 드럼세탁기 ‘미니’ 중국시장 공략에 나섰다.


동부대우전자는 21일 항저우 소재 알리바바 본사에서 벽걸이 드럼세탁기 ‘미니’ 신제품 런칭 행사를 진행하고 알리바바가 운영하는 중국 최대 온라인 쇼핑몰 티몰(Tmall)과 타오바오(Taobao)에 전용관을 오픈, 중국 시장 공략에 본격 나선다고 22일 밝혔다.


동부대우는 오프라인에서는 연길 및 오야백화점, B&Q등에 입점한 데 이어 온라인에서도 본격적인 중국인 고객 유치 강화에 나선 것이다.


이날 신제품 런칭 행사에는 알리바바 티몰 사장을 비롯해 중이캉 사장, 중국의 파워블로거 ‘왕홍’ 등이 참석했다.


동부대우전자 관계자는 “새로이 출시되는 ‘미니’ 신제품을 알리고 집중적으로 중국 시장 확대에 나서기 위해 마련됐다”며 “동부대우전자는 중국 전자상거래의 80%를 점유하고 있는 알리바바 그룹과 본격적인 협업을 진행, 현지 고객을 확보를 통해 중국 시장에서의 인지도를 높일 계획”이라고 말했다.


지난 2013년 중국 시장에 진출한 벽걸이 드럼세탁기 ‘미니’는 중국 가전전문 조사기관인 중이캉 리서치센터에서 발표한 ‘10대 리딩상품’ 으로 선정됐으며, 지난 5월에는 중국 산업디자인 어워드(Design Intelligence Award)에서 국내 가전업계 최초로 본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이번 ‘미니’ 신제품은 건조 기능을 새로이 적용했으며 알리바바 플랫폼을 활용해 IoT 기능을 채용한 점이 특징이다. 풀터치 디스플레이 조작부로 사용자가 세탁 코스 버튼 등을 쉽게 누를 수 있도록 했다.


동부대우전자 이종훈 중국영업담당은 “이번에 새로이 오픈한 알리바바 전용관을 중국 온라인 시장 공략의 교두보로 삼아 더 많은 중국 소비자들에게 미니 브랜드를 알리고 폭넓은 커뮤니케이션을 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