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전체기사 보기

아이폰, 높은 가격으로 亞 하이엔드 시장서 점유률 하락

중국 내 아이폰 점유율, 13%에서 8%로 하락 인도 점유율은 2%대 머물러 샤오미 인도 점유율, 3%에서 19%로 상승

[파이낸셜데일리=김승리 기자]애플의 아이폰 X가 높은 가격으로 인해 아시아 하이엔드 스마트폰 시장에서 중국 업체들에게 점유율을 내주고 있다고 월스트리트저널(WSJ)이 19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전자제품 시장조사 업체 카날리스(Canalys)에 따르면 중국에서 애플의 시장점유율은 지난 2015년 13%에서 지난해 8%까지 하락했다. 지난해 미국을 추월해 세계 2위의 스마트폰 시장이 된 인도에서도 애플의 시장점유율은 2013년 이후 2% 대에 머물러 있다. 인도네시아 내 점유율은 2013년 3%에서 최근 1% 대로 떨어졌다. 또 필리핀, 태국에서는 점유율이 하락했고, 말레이시아와 베트남 시장에서는 정체 상태에 있다. 애플이 아시아 시장에서 고전하고 있는 핵심 원인은 중국 업체들의 도전이다. 중국 대표 스마트폰 업체 사오미의 인도 시장 점유율은 2015년 3%에서 지난해 19%까지 상승했다. 2년 전까지 인도 시장 점유율이 미미했던 오포와 비보도 지난해 10% 수준까지 인도 시장 점유율을 높였다. 다른 아시아 국가에서도 이와 유사한 양상으로 중국 업체들이 약진하고 있다. 중국 업체들은 저가 스마트폰 시장에서의 성공을 기반으로 급성장했지만, 최근에는 아이폰과 유사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