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전체기사 보기

KT, 5G 기반 스마트팩토리 서비스로 중소·중견기업 혁신 돕는다

중소기업기술혁신대전서 5G기반 스마트팩토리 서비스 소개 KT-텔스타홈멜, 5G 제조 클라우드와 연동해 스마트 공장 시연 AI기반 스마트팩토리 플랫폼을 통해 중소 제조 혁신에 지원

[파이낸셜데일리=이정수 기자] KT가 26일부터 사흘간 코엑스에서 개최되는 20회 중소기업기술혁신대전(ITS2019)에 참가해 중소·중견기업을 위한 5G 제조 클라우드와 스마트팩토리 플랫폼을 소개한다. KT는 이노비즈협회 스마트팩토리 의장사인 텔스타홈멜과 함께 5G 제조 클라우드와 연동해 동작하는 미래형 스마트 공장, 사이버물리시스템(CPS)을 라이브로 시연한다. 텔스타홈멜 경주공장의 제조라인과 코엑스 전시장에 있는 가상 제조 공간이 5G로 완벽하게 실시간 연결돼 동시 동작하는 '디지털 트윈'을 시연한다. 스마트 공장은 방대한 데이터를 실시간으로 수집, 분석하고, 저장·관리하는 고성능 서버와 저장소가 필요하지만 많은 비용이 소요돼 중소·중견기업들이 스마트 공장의 필요성에 공감하면서도 쉽게 도입하지 못하고 있다. KT는 중소기업들이 서버 구축 및 유지 관리에 대한 부담 없이 스마트 공장을 도입할 수 있도록 '5G 기반 제조 클라우드'를 제공할 계획이다. 텔스타홈멜 외에 다양한 솔루션을 5G 제조 클라우드와 접목할 수 있도록 여러 파트너사와 협업도 진행하고 있다. KT는 인공지능(AI) 기반 팩토리 기술을 적용해 공장의 지능화, 고도화를 돕는 '5G 스마트팩토리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