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전체기사 보기

더블유씨피, 30일 코스닥 상장…친환경차 2차전지 선도 기업 도약

[파이낸셜데일리 이정수 기자] 2차전지 분리막 전문 기업 더블유씨피(WCP, 대표이사 최원근)가 오는 30일 코스닥 시장에 상장한다. 공모가 기준 시가총액은 2조 218억원 규모다. 최원근 더블유씨피 대표이사는 “코스닥 상장 이후 기업가치를 더욱 높이기 위해 기술을 고도화하고 실적을 극대화하는 데 전사적 역량을 집중하겠다”면서 “특히 국내외 생산능력(CAPA)을 확대하고 해외 진출을 가속화함으로써 미래 친환경자동차 및 2차전지 산업을 선도하는 세계적인 기업으로 도약해 나가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더블유씨피의 총 공모주식수는 7,200,000주, 공모가는 60,000원으로, 회사는 이번 공모에서 신주(97.6%) 발행을 통해 공모가 기준 총 4,216억원을 조달한다. 이 자금은 생산설비 증설 및 연구개발, 글로벌 시장 확대를 위한 투자 등에 쓰인다. 특히 전 세계적으로 급성장하고 있는 전기차 및 배터리 시장에 전략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국내외 생산설비를 확충하는 데 집중 투자할 계획이다. 더블유씨피가 코스닥 시장에 상장하면 LG에너지솔루션에 이어 공모가 기준 조 단위 시총 규모로 올해 상장에 성공한 2번째 회사가 된다. 공모 규모도 LG에너지솔루션에 이어 2위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