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전체기사 보기

금융위, 아프리카 3개국 및 남아프리카 개발공동체 초청 행사 개최

은행연합회와 공동, 아프리카 3개국 은행협회와 협력 MOU 체결

[파이낸셜데일리 송지수 기자] 금융위원회와 은행연합회는 17일부터 19일까지 3일간의 일정으로 아프리카 3개국(나이지리아·보츠와나·모리셔스) 및 남아프리카 개발공동체(SADC) 초청 금융협력 행사를 개최한다. 아프리카는 젊고 역동적인 인구구조, 풍부한 천연자원 등을 바탕으로 빠른 경제성장을 보이고 있어, 국내 금융권에서도 관심이 점차 높아지고 있는 지역이다. 이번 행사는 지난 4일과 5일 개최된 한-아프리카 정상회의 이후, 금융 분야에서도 협력을 촉진하기 위해 마련되었다. 17일 김주현 금융위원장 참석 하에, 은행연합회는 나이지리아·보츠와나·모리셔스 은행협회 등 3개국 은행협회와 양국 은행산업 발전을 위한 MOU를 각각 체결하였다. 이번 MOU는 한국 은행산업이 강점을 갖고 있는 디지털금융·모바일결제·신용정보 등의 분야에 대한 경험공유, 온·오프라인 연수 및 공동 프로젝트 등을 통한 양국 은행권간 협력 강화를 주요내용으로 하고 있다. 김주현 금융위원장은 축사를 통해 “이번 행사는 한·아프리카 금융협력의 시발점”이라고 강조하며 “빠른 경제성장을 성공적으로 뒷받침하고 디지털 금융 등에서 두각을 보이고 있는 한국 금융산업의 경험과 노하우가 아프리카의 경제발전에 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