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전체기사 보기

수준 높은 기독 문화 ‘만민 페스티발’ 행사 개최

서울 여의도 공원 사거리서 만민중앙교회 기독 문화 선보여

수준 높은 기독 문화를 선보이는 ‘만민중앙교회 찬양 페스티발’이 지난 16일 오후 2시부터 4시까지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 공원사거리 일대에서 성도 7천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개최했다고 18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GCN(Global Christian Network) 방송의 영상 상영과 만민중앙교회 예능위원회 소속 공연팀의 공연, 교역자회 회장 이수진 목사의 메시지 선포 등으로 진행됐다. GCN 방송의 영상에서는 이재록 목사의 기도를 통해 화상, 심근경색, 아토피 등의 질병 치료 간증 및 이재록 목사의 구제, 장학금 사역 등을 소개했으며 특히 최근에는 생활이 어려운 노년 성도 220여명에게 임플란트 시술까지 지원한 내용을 전했다. 교역자회 회장 이수진 목사는 “만민중앙교회 성도들 대부분 하나님을 만난 체험을 가지고 있다”며 “치료 사역 뿐 아니라 본 교회에서는 늘 국가의 발전과 정치경제의 안정을 위해 기도한다”고 강조했다. 이 목사는 특히 “만민중앙교회는 2000년대 초반부터 10여 개국 이상에서 해외성회를 인도해 수많은 사람들을 치유하며 예수를 전했다”면서 “앞으로 펼쳐질 ‘대륙별’ 연합성회를 통해 믿음의 힘을 더욱 크게 나타낼 것”이라고 밝혔다. 행사를 기획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