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



토스, '고객 상담 조직' 독립 운영…토스CX 설립

비대면 금융 상담 전문 계열사 출범
강희진 신임 대표…상담직 40명 채용

URL복사

 

[파이낸셜데일리 송지수 기자]  모바일 금융서비스 토스를 운영하는 비바리퍼블리카가 비대면 고객 상담 조직을 독립 운영하기로 했다.

13일 비바리퍼블리카에 따르면 토스는 이달 중으로 비대면 금융 상담 전문 계열사 토스씨엑스(CX)를 설립할 예정이다.

비바리퍼블리카가 지분 100%를 보유한 자회사다. 지난해 초 직원 50명 수준이었던 고객 상담 조직이 두배로 커지자 이같이 결정했다.

사명은 고객 접점을 수호하는 조직으로 고객서비스(CS), 고객 행복을 넘어 새로운 고객 경험까지 상담 업무를 확장한다는 의미를 담았다. 앞으로 금융CS 전문회사를 목표로 토스 본체와 각 계열사 고객 상담 전문화를 추진할 예정이다.

대표는 토스 고객 상담 조직 설립부터 함께한 강희진 전 고객행복(CH) 디비전 헤드가 맡는다. 10년 이상 고객 상담 분야 경험을 보유한 강 신임 대표는 지난 2017년 2월 토스에 합류했다.

토스씨엑스 이번 분사로 고객 상담직군인 커스터머 히어로(Customer Hero)를 40명 가량 신규 채용한다. 올해 말까지 100명 이상 채용하겠다는 계획이다.

정규직을 전제로 채용되며 신규 입사자 연봉은 3500만원(수습기간 6개월간 3000만원) 수준이다. 경력과 학력 제한 없이 누구나 토스 채용홈페이지에서 지원 가능하다. 모집기간은 이날부터 오는 27일까지다.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