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



MG새마을금고재단, 마을공동체 복지시설에 물품 지원

마을공동체를 위한 복지시설에 1억3천만원 상당 물품 지원

 

[파이낸셜데일리 송지수 기자] MG새마을금고 지역희망나눔재단(이사장 박차훈, 이하 MG새마을금고재단)은 지난 23일 ‘MG희망나눔 마을공동체 물품 지원사업’ 전달식을 가졌다고 25일 밝혔다.

 

대한노인회 강북구지회에서 열린 이날 기부식은 이주호 새마을금고중앙회 서울지역본부장과 한충현 대한노인회 강북구지회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이번 사업은 지역사회에서 주민들이 서로 소통하고 공동체의식을 가지고 지역사회활동에 참여하는데 도움이 되고자 기획되었으며, 이를 통해 주민조직화와 정겨운 이웃공동체를 만드는데 기여하고자 했다.

 

지자체 및 새마을금고의 추천을 통해 접근성이 우수하고, 인지도와 이용률이 높은 마을 복지시설을 대상으로 필요물품을 지원하여, 복지시설의 지역별 편차를 줄여 복지서비스 사각지대 해소에 기여하고자 한다고 재단관계자는 밝혔다.

 

MG새마을금고 재단 박차훈 이사장은 “코로나19 이후 경제 위기의 그림자가 드리우고 이상 기후로 각종 재난·재해가 곳곳에서 발생하고 있다.”면서 “여러가지 문제로 고립되었던 마을의 주민들이 이번 지원을 통해 다시 단합과 따뜻한 일상을 함께하는데 조그마한 선물이 되었으면 한다.”고 밝혔다.

 

박 이사장은 이어 “따뜻한마을 공동체를 만드는데 새마을금고와 새마을금고 재단이 앞장서겠다”면서 “앞으로도 재단의 다양한 사업을 통해 지역사회의 균형적 발전과 주민의 삶의 질 향상에 이바지하겠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