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



은행권 민생금융지원방안 마련 위한 TF 구성 및 첫 회의 개최

[파이낸셜데일리 송지수 기자] 은행연합회(회장 김광수)는 사원은행 등과 함께 29일 「은행권 민생금융지원방안 마련 TF」(이하 “은행권 민생지원 TF”)를 구성하고 첫 회의를 개최했다. 

 

이번 회의에는 은행연합회와 20개 은행이 참석했으며, 금융위원회와 금융감독원도 동 논의를 지원하기 위해 참석했다. 

 

동 TF는 지난 20일 「금융위‧원-금융지주회사 간담회」와 27일의 「금융위‧원-은행장 간담회」에서 은행권이 자영업자‧소상공인의 이자부담 경감을 추진키로 한 것과 관련하여 세부적이고 실효성 있는 방안을 마련하기 위한 은행권 자체 TF이다. 

 

이날 참석한 은행 관계자들은 금번 「은행권 민생지원 TF」를 통해 국민이 체감할 수 있는 민생금융지원방안을 조속히 마련하기 위해, 매주 TF 회의를 열고 의견을 교환하기로 했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