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LG U+, 무너크루와 노브랜드 컬래버레이션 커피 2종 출시

컬래버레이션 2탄, 파우치형 커피 2종 출시…F&B 제품 추가 검토
250여개 노브랜드 및 110여개 이마트에서 총 10만개 한정 판매

 

[파이낸셜데일리 이정수 기자] LG유플러스(대표 황현식)가 대표 캐릭터 ‘무너크루’와 이마트 PB(Private Brand, 자체 브랜드)인 ‘노브랜드’ 컬래버레이션 상품 2종을 출시했다.

 

‘무너크루’는 발칙당돌한 K-직장인 ‘무너’, 왕년의 슈퍼스타 ‘홀맨’, 동묘의 패셔니스타 ‘아지’ 등 3종으로 구성된 캐릭터 크루다. MZ고객와 소통을 늘리며 차별적 고객가치를 제공, '2023 대한민국 콘텐츠 대상’ 캐릭터 부문에서 문화체육관광부장관상을 수상한 바 있다.

 

이번에 LG유플러스가 노브랜드와 협업을 통해 무너크루 캐릭터를 입힌 컬래버레이션 제품은 ▲콜롬비아 아메리카노 블랙 ▲콜롬비아 아메리카노 스위트 등 파우치형 대형 커피(2.1리터, 3480원) 2종, 총 10만개다. 전국 250여개 노브랜드 매장과 110여개의 이마트 매장에서 판매될 예정이다.

 

이는 지난해 12월 무너크루 IP(Intellectual Property, 지식재산)를 입힌 노브랜드 컬래버레이션 상품 3종(물티슈, 미용티슈, 타포린백)에 이은 두 번째 컬래버레이션이다. 품목별 5만개, 총 15만개에 달했던 1차 컬래버레이션 제품은 2개월만에 완판됐다.

 

LG유플러스는 최근 MZ세대가 커피 시장의 주요 소비층으로 자리 잡자, 2차 컬래버레이션으로 커피 상품을 선정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젊은 고객층들로부터 높은 호응을 받고 있는 노브랜드와 협업해 MZ세대 고객과의 접점을 늘려 나간다는 방침이다. 향후 F&B 카테고리의 노브랜드 PB 상품과 컬래버레이션 라인업 확대를 검토해 나갈 예정이다.

 

김다림 LG유플러스 IMC담당은 “MZ세대에게 인기를 끌고 있는 무너크루와 노브랜드가 만나 큰 시너지를 낼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찐팬 만들기의 일환으로 무너크루를 온오프라인에서 다양한 방식으로 선보이고, 젊은 층에게 다가갈 수 있는 참신한 마케팅을 공격적으로 펼칠 예정”이라고 말했다.

 

조인수 노브랜드 바이어는 “일상 속에서 자주 접하는 커피와 친근함과 즐거움을 주는 무너 캐릭터가 잘 어울려 컬래버레이션 제품으로 커피를 선정하게 됐다”며, “주로 젊은 감성의 1~2인 가구 고객이 노브랜드에 많이 방문하는 만큼, 고객들로부터 좋은 반응을 이끌어 낼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한편 LG유플러스는 무너크루 캐릭터를 활용해 고객 접점을 지속 늘리고 있다. 지난 3월 약 2주간 여의도한강공원 일대에서 초대형 팝업 전시를 선보였으며, 5월부터 6월까지 2달간 매주 토요일에는 서울시가 개최하는 ‘책읽는 한강공원’에서 다양한 이벤트를 마련했다.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