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



DB금융투자, "LG화학, 전기차 판매 증대에 수익 향상…목표가↑"

URL복사


[파이낸셜데일리=송지수 기자] DB금융투자는 26일 LG화학(051910)에 대해 유럽 전기차 보조금 확대 등으로 하반기 이후 수익성 개선이 이뤄질 것으로 전망했다. 


투자의견은 매수를 유지하고 목표주가는 60만원으로 상향조정했다.


한승재 DB금융투자 연구원은 "유럽의 전기차 보조금 확대 정책으로 인해 하반기 이후 유럽 전기차 판매량 급성장이 가속화될 것"이라며 "수율 문제는 개선되고 있어 하반기 이후 본격적인 판매물량 확대, 규모의 경제 효과에 따른 중대형 전지 수익성 향상이 이어질 전망"이라고 전했다.


이어 "원통형 전지 생산능력 확장과 함께 올해 2분기부터 본격적으로 테슬라향 원통형 전지 매출이 증가하고 있다"며 "추후 테슬라 판매 지역 확대, 판매량 실적에 따라 소형 전지 실적이 시장 기대치를 또 한 번 상회할 여지도 남아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전기차 배터리 생산능력과 여러 고객사로부터 안정적인 배터리 성능을 확인한 LG화학의 입지가 더욱 커질 수밖에 없다"고 덧붙였다.


DB금투는 LG화학의 2분기 영업이익이 4164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55.6% 증가할 것으로 전망했다.


한승재 연구원은 "화학과 전지로 실적 호조세를 이끌 것"이라며 "전지의 경우 수율 개선, 비용 절감 등이 겹치며 큰 폭의 개선이 전망된다"고 전했다.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