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경기청년 희망일자리 사업' 참여자 모집…시급 1만364원

19일까지 경기도일자리재단 채용 홈페이지에서 신청
근무기간 9월1일~12월18일, 도청·공공기관·복지시설 근무

URL복사

 

[파이낸셜데일리= 김정호 기자] 경기도는 오는 19일까지 '경기청년 희망일자리 사업' 참여자 600명을 공개 모집한다고 11일 밝혔다.

 

'경기청년 희망일자리 사업'은 경제적 어려움을 겪는 청년을 대상으로 3~4개월 동안 공공기관, 복지시설 등에서 업무 보조 일자리를 제공한 뒤 인건비를 지원하는 사업이다.

 

경기도에 주민등록상 주소를 둔 만 18~39세 청년이면 누구나 지원할 수 있다. 지원자 가운데 중복사업 참여 등으로 결격사유가 있는 경우를 배제하고 추첨에 의해 선발한다.

 

근무지는 경기도청, 경기도 산하 공공기관, 31개 시·군 복지시설 등이다. 근무기간은 다음 달 1일부터 12월18일까지다.

 

도청·공공기관 행정업무 지원인력 378명, 복지시설 지원인력 202명, 설문조사 등 청년활동 지원인력 20명을 모집하고, 청년활동 지원인력 30명은 9월 추가 모집할 예정이다.

 

임금은 행정안전부의 희망일자리 사업지침 보수기준인 최저시급 8590원보다 높은 경기도 생활임금 기준을 적용해 시간당 1만364원이다. 명절 휴가비, 복지포인트, 건강검진비가 별도로 지급된다.

 

신청은 경기도일자리재단 채용 홈페이지(gifin.saramin.co.kr)를 통해 하면 된다. 자세한 내용은 경기도 홈페이지 '고시·공고'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문의 사항은 도 청년복지정책과(☎031-8008-4333)로 연락하면 된다.

 

김경환 경기도 청년복지정책과장은 "이번 사업을 통해 코로나19와 지역 경기 침체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청년들이 힘을 얻기를 바란다. 앞으로도 경기도에서는 취업난을 겪고 있는 청년들에게 다양한 일자리 제공을 통해 지역경제를 활성화하는 데 적극 힘을 보태겠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