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석유관리원, AI 면접으로 청년인턴 24명 채용한다

URL복사

 

 

[파이낸셜데일리=이정수 기자]  한국석유관리원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침체된 고용시장을 활성화하기 위해 청년인턴 24명을 채용한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채용 절차에는 지원자들의 안전을 고려해 심사관들의 대면심사 대신 인공지능(AI) 면접이 도입된다. 

 

AI를 탑재한 로봇이 심사하는 방식으로 자기소개, 성향 파악, 상황 대처 등 8개 분야에 대해 60분가량 면접이 진행될 예정이다.

 

응시자는 웹캠과 마이크 등이 탑재된 PC나 노트북을 활용해 정해진 기간 중 시간과 공간 제약 없이 온라인 면접을 볼 수 있다.

 

채용 대상은 만 34세 이하(채용일 기준)이며 채용 분야는 사업장별 사무, 기술 등이다. 지원 접수는 오는 18일 오후 6시까지 석유관리원 채용 홈페이지에서 하면 된다.

 

최종 합격자는 9월11일부터 3개월간 근무하게 되며 인턴 과정을 수료할 경우 정규직 채용 시 서류전형 가점 등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손주석 석유관리원 이사장은 "코로나19로 어려운 상황이지만 청년들이 포스트 코로나를 슬기롭게 준비할 수 있도록 직장 체험의 기회를 제공하기로 했다"며 "지원자들의 안전이 무엇보다 중요한 만큼 채용 절차부터 채용 후 근무 환경까지 꼼꼼하게 신경쓰겠다"고 전했다.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