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광주시, 아동양욱 가구에 아동특별돌봄비 지원

1인당 20만원…코로나19 학부모 양육부담 완화

URL복사

 

 

[파이낸셜데일리= 김정호 기자] 광주시가 코로나19로 가중된 돌봄·양육에 따른 경제적 부담을 줄여주기 위해 아동양육 가구에 아동특별돌봄 지원금을 한시적으로 지원한다.
 
아동특별돌봄 지원은 초등학생 이하(2008년 1월부터 2020년 9월 사이 출생아) 자녀를 둔 가구에 아동 1인당 현금 20만원을 지급하는 사업이다.

 

광주시 지원 대상은 9월 기준 아동수당 수급 미취학 아동(2014년 1월~2020년 9월 출생아) 7만6000여 명이며, 별도 신청절차 없이 9월 아동수당을 지급받은 보호자 명의 계좌로 자동 입금된다. 

 

디딤씨앗통장으로 아동수당을 지급받고 있는 시설입소 아동은 자산형성지원을 위해 디딤씨앗통장에 지급한다.

 

시교육청 지원 대상인 취학아동(초1~6학년) 8만9000여 명은 스쿨뱅킹계좌를 통해 지급된다.

 

지원금은 추석 연휴 전 일괄 지급할 예정이며, 2020년 9월 출생아는 출생일 이후 60일 이내에 동주민센터에 신청을 통해 9월분부터 아동수당과 특별돌봄비를 지급받을 수 있다.

 

강영숙 시 여성가족국장은 "추석 연휴 전 대상자들에게 신속히 지급해 코로나19로 인한 시민들의 경제적 부담을 줄이고 추석 명절 아동양육 가구에 조금이나마 위안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