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성동구, 지방세 미환급금 일제정리 기간 운영

29일까지 문자서비스로 신청 가능

URL복사

 

 

[파이낸셜데일리= 김정호 기자] 서울 성동구(구청장 정원오)는 29일까지 납세자들이 찾아가지 않은 지방세 환급금을 문자신청으로 간편하게 환급해주는 '지방세 미환급금 일제정리 기간'을 운영한다고 25일 밝혔다.

 

지방세 환급금은 자동차세 연납 후 폐차나 소유권이전, 지방소득세의 국세경정이나 이중납부 등으로 발생하는 환급해야 하는 금액이다. 

 

대부분 10만원 미만의 소액이다. 구는 환급금이 발생하면 즉시 환급 대상자에게 안내문을 발송하고 있다.

 

하지만 최근 5년간 찾아가지 않고 누적된 환급금이 9월 현재 1971여건, 1억4900만원에 이르고 있다. 

 

10만원 이하의 미환급금 건수가 86.5%를 차지하고 있다.

 

구는 9월초 해당 환급대상자들에게 환급청구 안내문 발송과 모바일 통지를 통해 환급절차를 알리며 '미환급금 찾아주기'를 진행하고 있다.

 

환급방법은 구청에 직접 방문할 필요 없이 구가 운영 중인 '지방세환급금 전화 문자 서비스'를 이용해 간편하게 환급신청을 하면 된다. 

 

전화 · 팩스·우편 및 서울시 인터넷 세금납부시스템인 ETAX, 모바일어플리케이션인 STAX와 ARS(1599-3900)등 다양한 방법으로 환급신청이 가능하다.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