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식품의약품안전, '의료 인공지능 미래 준비' 세미나 개최

정보통신산업진흥원과 21일 공동 발표회

URL복사


[파이낸셜데일리=강철규 기자] 식품의약품안전처는 4차 산업혁명 시대를 이끄는 디지털헬스 분야 발전을 위해 정보통신산업진흥원과 함께 공동 세미나를 코엑스(서울 강남구 소재)에서 21일 연다.

 

이번 세미나는 ‘2020 국제병원 및 의료 산업박람회’에서 ‘의료 인공지능, 미래가 오다’를 주제로 진행된다.

 

2개 분과로 나눠 개최된다. 분과별 주요 프로그램은 ▲(1분과) 과학기술정보통신부에서 추진하는 인공지능 소프트웨어 ‘닥터앤서’의 의료현장 적용사례 ▲(2분과) 디지털헬스기기의 허가심사 정책 등이다.

 

2분과에선 식약처가 ▲인공지능 의료기기 허가심사 방안 ▲디지털 치료기기 허가심사 방안 ▲의료기기 사이버 보안 허가심사 방안 등에 대해 발표한다.

 

식약처는 “인공지능 등 첨단기술을 활용한 국내 의료기기가 세계시장을 선도할 수 있도록 선제적인 규제 제시, 국제기준과의 조화 등 지속적으로 지원하겠다”고 했다.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