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철규' 기자의 전체기사

배너

배너
최종구 "은행들 이자 장사? 대출증가에 따른 자연스런 이익증가" [파이낸셜데일리=송지수기자]최종구 금융위원장은 21일 올해 상반기 시중은행들이 '이자 장사'로 사상 최대실적을 거뒀다는 비판에 대해 "기본적으로 대출 규모가 계속 늘어나서 그에 따라 자연스럽게 이자 이익이 늘어난 것"이라고 말했다. 최 위원장은 이날 오전 국회 정무위원회 전체회의에서 '상반기 시중은행들의 이자장사 수익이 20조원에 육박한다'는 더불어민주당 전재수 의원의 지적에 "다른 분야가 어려운데도 은행 이익은 줄지 않고 늘어나고 있어 그렇게 볼 여지는 충분하다"면서 이같이 답했다. 그는 "은행 입장에서 말씀드리면 예금을 하고자 하는 수신자와 돈을 빌려쓰고자 하는 대출 소유자를 연결시켜주는 게 은행의 기본적 기능"이라며 "그 과정에서 남는 이자 차액이 은행 수익의 기본 원천인데 그것이 은행 수익의 기본이 됐다고 비난하는 것은 무리가 있다"고 반박했다. 그러면서도 "다만 그로 인해 얻어지는 수익의 대부분이 성과급 잔치나 은행권 내부에서만 향유된다는 비판은 은행권이 귀담아들어야 한다"며 "그래서 은행이 사회공한 활동을 열심히 해야하고 예대금리와 수신금리가 합리적·객관적으로 책정되는 게 중요하더고 본다"고 강조했다. 이어 "그래서 그 부분에 대해서 은행과 은행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