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현대로템, 지속성장 비전 담은 ‘2022 지속가능경영보고서’ 발간

재무·사업적 리스크와 대응 전략 및 업종별 지속가능경영 정보 제공

 

[파이낸셜데일리 강철규 기자] 현대로템은 지속가능경영 및 ESG (환경·사회·지배구조) 성과와 비전을 집약한 ‘2022 지속가능경영보고서’를 발간했다고 24일 밝혔다.
 
지난해에 이어 두 번째로 발간한 이번 2022 지속가능경영보고서에는 2021년에 이어 현대로템의 기업 미션인 ‘더 나은 미래를 향한 창조적 혁신’을 토대로 △친환경 경영활동 △안전 경영 △수소 사회 기반 구축 등 지속 성장을 위한 비전이 담겼다.
 
이용배 현대로템 사장은 보고서 인사말에서 “현대로템은 사업 영역 전반에 걸쳐 차별화된 기술과 솔루션을 제공하고 나아가 더욱 안전하고 친환경적이며 기후 탄력적인 미래를 만드는데 이바지할 것”이라며 “그동안 인큐베이팅 단계에 있던 수소 사업, 철도신호, 물류 자동화, 방산 무인화 등 신사업들의 구체적인 성과를 창출해 지속 성장 기반 구축의 원년을 만들 것”이라고 말했다.
 
이번 보고서는 TCFD(기후변화 재무정보공개 태스크포스) 권고안과 SASB(미국 지속가능성 회계기준위원회) 기준에 맞춰 기후변화에 따른 재무·사업적 리스크와 대응 전략을 설명하고 업종별 중대한 지속가능경영 정보를 제공하고 있다.
 
또 중대성 조사를 통해 △제품 및 서비스의 지속가능성 △제품 안전&품질 △산업 및 임직원 안전보건에 대한 3대 핵심 이슈를 도출하고 이에 대한 구체적인 전략과 성과도 함께 제시했다.
 
현대로템은 지속가능한 제품 및 서비스를 위해 수소 전기트램, 친환경 고속열차 등 친환경 철도차량 라인업을 구축하고 고효율 전장품과 승객 편의 기술 확보 등 고객맞춤 솔루션 제공으로 철도사업의 기술개발 비전을 설명했다.
 
특히 현대로템은 공공 및 민간 부문 파트너와의 협력을 강화하며 수소 전기트램과 수소 인프라 사업을 본격화하고 있다고 소개했다. 

 

현대로템은 지난해 충주시 및 고등기술연구원 등과 함께 충북 그린 수소 산업 규제자유특구 업무협약(MOU)을 체결했으며, 올해는 바이오가스 기반 수소생산설비 납품을 비롯해 이집트 신행정수도의 수소전기트램 진출을 위한 현지 업체와의 MOU를 맺었던 것이 대표적이다.
 
아울러 현대로템은 임직원을 대상으로 인권교육 및 인권 영향평가를 실시하고 협력사 ESG 평가를 통해 △윤리 △환경 △노동 △인권 △산업안전 등의 잠재적 리스크를 관리하고 개선해 나가고 있다.
 
현대로템은 “혁신을 바탕으로 기후변화에 적극적으로 대응하고 안전경영을 이뤄 산업 밸류체인 전반에 지속가능경영이 이뤄질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며 “지속가능경영보고서를 통해 현대로템의 다양한 ESG 활동을 투명하게 공개하고 이해관계자들과의 신뢰를 지속해서 쌓아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현대로템은 지난해 신설된 ESG 전담 조직을 올해 지속가능경영팀으로 확대 개편해 지속가능경영에 박차를 가하고 있으며, 한국기업지배구조원(KCGS) ESG 평가에서 2020년 대비 한 단계 상승한 A등급을 획득한 바 있다.
 
2022 현대로템 지속가능경영보고서 국문 보고서는 현대로템 홈페이지 내 지속가능경영 메뉴에서 열람할 수 있다.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