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



하나은행, 더 뱅커(The Banker)誌 선정 『2022 대한민국 최우수 은행賞』 수상

2년 연속, 통산 7회 수상 쾌거, 대한민국 최고 역량 은행임을 대외에 다시 한번 입증
마이데이터 ‘하나 합’,‘하나원큐 아파트론’,‘Hana EZ’등 혁신적인 디지털 금융성과

 

[파이낸셜데일리 정경춘기자] 하나은행(은행장 박성호)은 지난 1일(현지 시간) 글로벌 금융전문 매체인 더 뱅커(The Banker)誌가 영국 런던 인터컨티넨탈 호텔에서 개최한 올해의 은행상(Bank of the Year Awards 2022) 시상식에서 ‘대한민국 최우수 은행상(Bank of the Year in Korea 2022)’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이는 지난해에 이은 2년 연속 수상으로, 하나은행은 지난 2015년 국내 은행 최초로 ‘대한민국 최우수 은행상’과 ‘아시아 최우수 은행상’을 동시에 석권한 바 있으며, 이번에 ‘대한민국 최우수 은행상’을 통산 7회째 수상함으로써 대한민국 최고 역량의 은행임을 다시 한번 입증 받았다.

 

더 뱅커(The Banker)誌는 하나은행을 ‘대한민국 최우수 은행’으로 선정하며, ▲손님의 초개인화 니즈를 완벽히 만족시킨 마이데이터 ‘하나 합’ 서비스의 독창성 ▲‘하나원큐 아파트론’, ‘아이부자’ 등 폭넓고 혁신적인 디지털 금융 ▲빠르고 편리한 해외송금 특화 앱 ‘Hana EZ’ 서비스 ▲‘어린이집 100호 건립 프로젝트’ 등 선제적 ESG활동을 높이 평가했다.

 

박성호 하나은행장은 “손님들에게 더 큰 만족을 드리기 위한 혁신의 노력이 통산 7회 수상으로 이어져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며, “하나은행이 하면 다르다는 디지털 전환을 실현하고, 전문 인력 강화로 손님 중심의 미래형 자산관리 모델을 구축하여 내일이 기대되는 은행을 만들겠다”고 밝혔다.

 

더 뱅커(The Banker)誌는 1926년에 처음 발간된 후 전 세계 180여 개국 금융기업 종사자들이 구독하는 글로벌 월간 금융 전문지로, 매년 말 전 세계 149개 국가의 금융기관을 대상으로 올해의 은행상을 선정, 발표해 오며 권위를 인정받고 있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