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HDC현대산업개발, 제2회 안전경진대회 시상식 개최

제2회 안전경진대회, 임직원의 자발적 참여를 통한 자율안전문화 정착
창의적인 아이디어·우수 개선사례·기술안전 분야 발굴 등에 시상 및 포상

 

[파이낸셜데일리 강철규 기자] HDC현대산업개발은 29일 용산 본사에서 현장 안전관리 우수 개선사례 및 아이디어, 기술 안전 발굴을 통한 ‘2023 With SAFETY CHALLENGE’, 제2회 안전경진대회 시상식을 개최했다. 

 

지난해에 이어 올해 2회차를 맞이한 안전경진대회는 임직원들의 자발적 참여를 통한 창의적인 아이디어를 바탕으로 현장의 위험 사항을 개선하고 우수한 기술안전 분야를 발굴해 자율안전문화를 정착하기 위한 목적으로 시행됐다. 

 

이번 제2회 안전경진대회는 협력사와 연관기업까지 참여 대상을 확대해 진행됐다. 지난달 13일까지 총 68건의 개선사례 및 안전기술이 접수되었으며, 1차 서면심사와 전 직원 온라인 투표를 거쳐 29일 최종 경쟁 PT를 통해 10건의 수상작을 선정했다.

 

우수 개선사례 및 안전기술에 선정된 현장, 개인 및 협력회사에는 대상 총상금 800만 원, 최우수상 총상금 500만 원, 우수상 총상금 400만 원 등 상금과 상장을 수여했다.

 

안전관리 우수 개선사례 현장부문 대상은 이문아이파크자이 현장의 ‘소규모/비상주 협력사 위험성평가 참여 강화’가 선정됐다.

 

‘소규모/비상주 협력사 위험성평가 참여 강화’는 소규모 협력사의 취약한 위험성평가 교육 환경을 개선하고자 위험요인 발굴 Room을 제공하고 위험성 평가의 교육을 지원함으로써 자율적인 참여를 유도하는 개선안이다. 

 

개인부문 대상에서는 시티오씨엘3단지 현장의 ‘발코니 수직망, 안전성 및 작업성 개선’이 선정됐다.

 

‘발코니 수직망, 안전성 및 작업성 개선’은 발코니 측면으로 100mm 슬라이딩이 가능한 타입의 전용철물을 활용해 작업시 수직형 추락 방지망의 제거 없이 작업이 가능해 근본적인 추락위험을 차단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정익희 HDC현대산업개발 CSO(대표이사)는 “지난해와 비교해 내실 있는 개선안들이 많이 출품되어 임직원들의 역량 강화를 확인할 수 있었다”라며, “선정된 개선안은 현장 여건에 알맞게 적용하여 개선 효과를 극대화할 것이다”라고 밝혔다. 

 

한편, HDC현대산업개발은 지난해 처음으로 안전경진대회를 실시하며 건설현장에 진입하는 모든 차량의 브레이크 상태를 확인할 수 있어 안전도를 획기적으로 높인 Teslow시스템(Test & Slow)을 비롯한 우수사례 8건을 선정, 개선사례를 전사에 공유하는 등 끊임없는 안전 활동을 펼쳐왔다.

 

지난해에 이어 이번 2회차 안전경진대회에 선정된 개선사례 및 아이디어, 기술 안전 솔루션은 책자로 제작해 배포하고 안전 교육자료로 활용할 예정이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