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한국도로공사, 취약계층 위해 1억 3천만원 기부와 봉사활동 병행

설 명절을 맞이해 전국 취약계층에 보양식세트 등 1.3억여원 기부
복지시설 위문활동, 명절선물 포장·배달 등 임직원 봉사활동 병행

 

[파이낸셜데일리 김정호 기자] 한국도로공사(사장 함진규)는 설 명절을 맞아 1억 3천만원을 기부하는 한편, 임직원이 참여하는 봉사활동도 전개했다고 5일 밝혔다.

 

주요 내용으로 전국 복지시설 및 취약계층에게 간편 보양식세트(설렁탕 등 상온 즉석식)·떡국세트 등을 지원하고, 복지시설 위문활동 및 명절선물 포장·배달 등의 봉사활동도 병행했다.

 

해당 물품은 중소기업 우수제품으로 중기제품 판로 지원의 의미를 더했으며, 직원 성금으로 마련한 온누리 상품권을 전달하면서 지역 전통시장에 활력을 불어넣고자 했다.

 

이밖에도 한국도로공사는 혈액수급 위기상황에 대비해 2월 한 달간 집중 헌혈기간을 운영하는 등 안정적인 혈액 공급에 적극 동참할 계획이다.

 

한편, 지난 해에는 3,200여명의 직원이 헌혈에 동참하였으며, 직원 참여 등으로 모인 헌혈증 5천장과 치료비 5천만원을 소아암 등 난치병 어린이 치료를 위해 기부한 바 있다.

 

함진규 한국도로공사 사장은 “어려운 이웃들이 따뜻하고 행복한 설명절을 보내는데 보탬이 되었으면 좋겠다”며, “지역사회가 공감할 수 있는 사회공헌 활동을 이어가 사회적 책임을 다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