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전체기사 보기

애큐온캐피탈, 두산베어스 및 협력사와 친환경 캠페인 업무협약 체결

캠페인 명 ‘비헹분섞’, 올바른 폐페트병 분리배출 4단계 지침 의미…정규시즌 동안 진행 수거된 폐기물로 재탄생한 친환경 굿즈 하반기 제공 예정…탄소 감축 및 환경보호 기대

[파이낸셜데일리 송지수 기자] 애큐온캐피탈이 두산베어스와 함께 폐기물 분리배출 의식 제고 및 친환경 자원 순환 문화 조성을 위해 힘을 합친다. 애큐온캐피탈은 지난 11일 국내 프로야구단 두산베어스와 함께 친환경 캠페인 진행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서울 잠실야구장 두산베어스 사무실에서 진행된 ‘애큐온캐피탈과 두산베어스가 함께하는 친환경 캠페인’ 업무 협약식에는 애큐온캐피탈 이중무 대표, 두산베어스 김태룡 단장을 비롯해, 환경에〮너지 분야 전문 투자 파트너 VL인베스트먼트 박영준 대표와 재활용 폐기물 수거 업체 에코트리 신정훈 대표가 참석했다. 협약을 통해 4개사는 캠페인의 성공적인 전개를 위한 적극적인 협력을 약속했다. 이번 애큐온캐피탈의 캠페인 명인 ‘비헹분섞 친환경 캠페인’은 ‘내용물 ‘비’우고, 불순물 ‘헹’구고, 라벨·뚜껑 ‘분’리하고, 다른 폐기물과 ‘섞’이지 않게!’의 약자다. 이는 올바른 폐페트병 분리배출을 위한 4단계 지침을 뜻한다. 양사는 이번 캠페인을 통해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발생하는 페트병 폐기물의 올바른 배출 방법을 알리고 친환경 활동에 대한 관중들의 인식 개선에 나선다. 애큐온캐피탈은 이번 친환경 캠페인을 진행하며 잠실야구장 내 자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