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전체기사 보기

블루원 상주 C.C, 제18회 ‘키움증권배 고교 동창 골프 최강전’

대중금속공고가(대구) 고교 동창 골프 최강팀에 올라 경북고 김성호, 광주 동성고 김정훈 이겨 개인전 우승 우승/준우승 팀 모교에 장학금 2천/1천만 원 수여

[파이낸셜데일리 박미화 기자] 블루원 상주 C.C에서 지난 3월부터 시작된 제18회 ‘키움증권배 고교 동창 골프 최강전’이 지난 1일 단체 결승전을 끝으로 마무리됐다. 최종 결승전에서 대중금속공고가 동대부고를 14번째 홀에서 5홀 차로 이겨 우승을 차지했다고 밝혔다. 전반기 단체전 경기는 140개 고교 팀이 참가한 가운데 지난 3월 14일 시작됐다. 예선에서 32강을 가리고 토너먼트를 거쳐 최종적으로 마산고, 남대전고, 대중금속공고, 영주고가 4강에 올랐다. 후반기에는 모두 135개 고교 팀이 참가, 6월부터 경기를 시작하여 최종 동대부고, 제주 중앙고, 천안고, 진주 동명고가 4강에 올랐다. 9월 5~6일/19~20일 전후반기 통합 8강전을 거쳐 10월 11~12일 진행된 4강전에서는 동대부고와 대중금속공고가 각각 제주 중앙고와 천안고를 꺾고 결승에 진출했으며 11월 1일 진행된 결승전에서 대중금속공고가 최종 우승을 차지했다. 이번 대회부터 신설된 대회 MVP는 대중금속공고의 성용철 선수가 차지, 부상으로 상금 200만 원을 받았다. 개인전은 전·후반기 최저타를 기록한 선수와 2~3위 4명이 치른 토너먼트에서 승리한 김정훈(광주 동성고), 김성호(경북고)



배너
배너
배너
배너